본문으로 건너뛰기

18대 대선 후보들의 홈페이지 웹 접근성

Posted in IT/웹, and 물음표

어쩌다보니 개인적으로 모아뒀던 자료를 정리하게 됐는데, 17대 대선 때 한국장애인인권포럼의 대선 후보 홈페이지별 웹 접근성 평가 결과가 있기에 꺼내봤다. 자료를 보면 당시의 후보 홈페이지의 웹 접근성 평균 41.02점으로 중앙부처나 자치단체의 평균 점수에 비해 10~40점 이상 낮았던 것으로 집계되어있다.

대선 후보들의 홈페이지

이번 대선에는 비슷한 자료가 아직 없는 듯해서 주요 후보들의 홈페이지를 간단히나마 살펴보게 됐다. 처음엔 웹 접근성 지침의 항목별로 풀어볼까 했는데, 메인페이지의 대체 텍스트를 살펴보다보니… 하기 싫어졌다. 조금 살피다보니 서브페이지들까지 일일히 뜯어보고 정리하기엔 시간이 아까울 정도다. 그래서 홈페이지별로 ‘대충’ 정리해본다.

박근혜 후보 홈페이지

박근혜 후보 홈페이지에서 스타일을 제거한 모습
기본메뉴와 전체메뉴가 가깝게 배치되었다
박근혜 후보 홈페이지 스크린샷
태블릿 친화적으로 만든 듯 하다
  • 가장 많은 이미지를 쓴 홈페이지 메인의 유일한 대체텍스트가 공백. 스크린샷 넣었다가 허무해서 뺐다.
  • 아마 태블릿 친화적인 디자인을 의도했겠지만, 코드상으로는 콘텐츠 순서에 문제가 좀 있다.
  • 공지용 레이어를 빼면 초반 구성은 순차적이다. 하지만 반복되는 링크와 전체 메뉴가 불편하기 짝이 없다. 지체 장애인들이나 시각 장애인들이 콘텐츠를 보려면 대체 몇 번의 탭키를 눌러야 할까.
  • 메인 콘텐츠를 (역시 대체콘텐츠 따위는 무시하는) 엄청나게 큰 이미지로 처리하고 이미지 맵으로 링크를 건 걸 보면서 ‘홈페이지 만들기 귀찮았나’ 하는 생각이 들었다.

문재인 후보 홈페이지

문재인 후보 사이트 대체텍스트
대체텍스트? 홈페이지에 검색만 있다
문재인 후보 홈페이지 스크린샷
moonjaein.com
가장 익숙한 스타일이랄까
문후보 홈페이지에서 스타일을 제거한 모습
의도는 어쨌던지 제대로 박살나 보인다
  • 유일하게 1024*768 해상도에서 가로 스크롤이 생기지 않는 홈페이지였다.
  • 메인의 유일한 대체 텍스트는 ‘검색’. 이미지 태그에 alt 대신 title을 써둔 곳이 좀 보였다.
  • 테마 컬러로 사용하고 있는 연두색과 흰색의 대비(3:1 정도)가 썩 높은 편이 아니다. 저시력자들은 확대를 많이 해야 인식 가능할 수준.
  • 일반 텍스트 크기도 11px을 써서 좀 작은 편이다. 차라리 키비주얼 영역을 좀 줄이고 다른 부분들을 큼직하게 만들면 어땠을까.
  • 스타일을 빼보니 레이아웃 잡는다고 div와 table을 잘도 섞어 쓰셨다.  덕분에 콘텐츠 순서가 어려워졌다.

안철수 후보 홈페이지

안철수 후보 홈페이지
핀터레스트 스타일을 넣어서 상당히 길다

 

안철수 후보 홈페이지 대체텍스트
이미지를 제거해도 어딘지는 알아보겠다
  • 전체적으로 텍스트를 많이 이용하고 있다.
  • 로고 이미지와 일부 사진에 대체 텍스트가 들어있긴 했지만, 이미지 사용 비율상 대체 텍스트가 넉넉하진 않은 편이다. 스크립트 처리를 위해서 일부 링크 등에 title을 이용하고 있지만…  alt가 필요하다는 점~.
  • 콘텐츠 구성은 세 홈페이지 중에 가장 순차적으로 잘 돼있었다.
  • 콘텐츠가 바뀌는(롤링되는) 부분이 많은데, 좀 멈춰놓고 볼 수 있게 해줬으면 더 좋았을 것 같다.

정리

며칠 전에 미국 오바마 대통령 사이트를 가봤었다. 그리고 오늘 살펴본 우리나라 대선 후보들의 사이트는 솔직히 좀 비교가 된다.

생각해보면 바쁘디 바쁜 대선 레이스 일정에 업데이트 되는 소식이나 자료는 얼마나 많을까 싶긴 하다. 하지만, 그런 노력을 하겠다고 나오신 분들 아닌가. 각 후보의 정책을 살펴보면 노인, 어린이,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 또는 소수자라는 단어. 그리고 그들을 위한 복지에 관한 내용이 빠지지 않는다. 하지만 홈페이지의 만듦새나 그 코드는 그런 목소리를 증명해주지 못하고 있다.

2007년 대선이나 지금이나 그다지 달라진 것 같지 않다. 바뀐 건 디자이너나 개발자들이 홈페이지를 만드는 스타일이지, 자신의 홈페이지에 철두철미하게 정책을 투영해내는 후보들이 아닌 것이다.

장차법이 만들어진지 이미 몇 년이나 지났고, 홈페이지 접근성 관련해서는 내년이면 난리가 날거라는 예상들도 하고 있다. 그런데 정말 난리가 날지… 궁금해졌다.

(이런 거 개선하려면 선거운동 본부에 있는 홈페이지 담당자님들께 말씀이라도 올려야 할까.)

*사족

  • 워드프레스 업데이트 이후에 테마에 오류가 있어서 바꿨는데, 글쓰기가 좀 어려워졌다.
  • 백만년만의 포스팅이 이런거라고 실망하실 분들도 많으실 듯 하지만…
  • 요즘은 잘 하시는 분들도 많고, 하고 싶은 말이 많은 분들도 꽤 되시니… 할 말이 별로 없는 저는… 후다닥
  • 아, 근데… 정말 선거에서 중요한 건 뭐였을까?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댓글 남기기